악마성 관광 가이드 2호점

draco21.egloos.com

포토로그



[음식] 개롱역 근처 신서방 부대찌개. 성 아래 이야기(잡담)

10년 가까이 살고 있긴 한데..  자고 나가고 하는식으로 지내다보니. 어떻게 보면 낮선 동네입니다.  

그러다 보니 뭐 자주 먹으러 나가는것도 아니고 주변에 음식 잘하는 집에 대해선 아는것이 없군요.  
(뭐 이젠 고향이 낮선동네처럼 바뀌어서 하나도 아는곳이 없어졌으니. OTL )

그러다 보니 이웃 박군의 도움으로 동내 근처에서 보게 되면 이런 맛집들을 가게 되는군요.
 
...라는 이런 저런 이유는 페이크고 제 집 근처에 적당하게 사람 볼 곳이 별로 없습니다. OTL

그런고로 겸사겸사 부대찌개 레이드.
 


위치는 여기를 참조. 하지만.. 여기도 모르는 사람은 아마 저 뿐일것 같습니다. ^^:


다들 칭찬 일색인 곳이라 기대를 많이 했습니다만.  부대찌개는 정말 맛있었는데.

밥이 에러.. 떡이 되서 식어 뭉친밥도 섞여 나오는 바람에 좀 실망했군요.

다른곳보다 국물도 칼칼한 느낌에 맛있었는데.. 보기보담 맵지 않고 시원하고 좋은맛..




다른집처럼 떡많이 안들어가고 두부넣어주는것도 맘에 들었고 국물도 맛있었고 맛도 좋았건만...

하여간 사람많은 시간에 가면 왠지 무슨 음식 먹던지 손해보는 기분이랄까. 

오래된 음식점이라 사람도 많고 자리도 없을정도였는데.. 왜 밥을 그렇게 내주었는지는.. 수수깨끼. -_-:

그것 말고는 이것저것 여기저기 떠돌며 부대찌개라고는 다 먹어본 제 입맛에도 추천입니다.  

동네가 가까워서 아우내 부대보다 자주가게 될지도 모르겠습니다만.. 다음에도 밥이 맛없으면 화낼지도..
 
아니... 나 다이어트 하는거 알고 일부러 맛없는 밥을 준건가.. 음음..

어쨋든 평가는 다음에 한번 더 먹어보고 생각해봐야겠습니다.  



도통 아이폰으로 음식사진 맛있게 찍는건 참 어렵군요. -_-:  담에는 그냥 반항 말고 카메라로 찍어야 할듯..

오늘도 이렇게 날림 포스팅. 3월이 얼마 안남았다. 록타~

덧글

  • 카기노47 2012/03/26 23:41 # 답글

    저런 부대찌개를 끓여보자고 늘 어머니를 설득하지만 언제나 완성되는 건 김치찌개같은 부대찌개 orz
    레시피를 공수해서 저 혼자 끓여봐야겠어요 ; ㅅ;
  • draco21 2012/03/26 23:54 #

    집에서... 상당히 부대찌개에 대한 인식이 좋지 않기때문에 전 집에서 먹자는 소리조차 꺼내지 못한답니다. OTL
    생각해보니 냄비 큰것만 없다 뿐이지 못할것도 없겠군요. 한번 해봐야겠습니다. ....

    집에서 쫓겨나게 될지도 모르겠군요. 음음..... ( 정말 그정도로 안좋게 생각하시는지라... -_-: )
  • 착선 2012/03/26 23:46 # 답글

    오 이런...오랜만에 부대찌개 사진을 보니 급격하게 끌리는데요..
  • draco21 2012/03/26 23:55 #

    맛있습니다. 밥에 대한 불만만 없었다면. 칼칼한 맛의 부대찌개로는 멀리갈곳 없이 여기를 선택하겠습니다. .
    그래도 아우내의 오댕볶음생각하면 좀 꿀리긴 하는데.. 음음..
  • 지크 2012/03/26 23:52 # 답글

    오늘 저녁밥은 느므나도 라면이 끌려 꼬꼬면을 끓였는데, 물조절에 실패하여 닭이 발만 담궜다 뺀 닭백숙맹탕이 되었습니다...
    오오 그거슨 인생!
  • draco21 2012/03/26 23:57 #

    의외로... 백색라면들이 물의 양을 잘 타더군요. 그래도 오징어 짬뽕정도는 아닙니다만. 뭐 T.T
    그래도 꼬꼬면은 아주 못맞추지 않는한 매콤해서 괜찮더군요. 안되면 그냥 다시다 투입이죠 뭐.. ^^:

    해물이 입맛에 맞으시다면 풀무원에서 나온 조개탕면도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 XINN 2012/03/27 00:06 # 답글

    부대찌게에에에!!!!!! (부대찌개를 굉장히 좋아하는 1人)

    음, 원래 육류를 좋아하긴 하지만 부대찌개에 들어가는 햄이랑 고기는 왜 그렇게 맛있는지 모르겠어요.

    요런글을 보면 먹고 싶긴한데 다음에 친구들 만날땐 그냥 삼겹......OTL
  • draco21 2012/03/27 00:19 #

    대세를 따라가야지요. 뭐.. OTL 김치찌개에 돼지고기 넉넉하게 넣어서 끓인것도 정말 좋아합니다만..
    ..... 그것도 저희집에서는 금지 음식. OTL

    위치한번 봐두셨다가 언제 근처로 오실일이 있으시다면 한번 드셔보세요. ....
    아니 괜찮은 음식점 많으니 굳이 그러실 필요는 없으시려나.. 계신곳에서 넘어가면 바로 의정부기도 하고.. (먼산)
  • 에코노미 2012/03/27 00:28 # 답글

    아이폰으로 찍으셨다지만 맛있게 보이는군요 -ㅠ-(츄릅)
    저도 어제 점심 먹은 것으로 포스팅할 게 하나 있지만... 그것과 연결해서 일본의 그 집도 같이 소개해 볼 계획입니다-
    내일 점심 때의 테러를 주의하시라(!?)
  • draco21 2012/03/27 00:31 #

    그렇게 봐주시니 다행입니다만.. 참으로 사진의 질이 아웃인지라. OTL
    일본 뿐만 아니라 한국에 있는 좋은집 소개해주시겠다는 말씀...... 이시니

    내일은 경건한 마음으로 다이어트를 포기하겠습니다. (먼산) ^^:
  • 마루코 2012/03/27 00:45 # 답글

    부대찌개를 보고 있자니 소주가 급 땡기네요 허허.
  • draco21 2012/03/27 00:48 #

    안녕하세요. 마루코님... 소주.. 한잔걸쳐도 좋을만큼 깔끔하고 괜찮은 맛이었습니다. .... 찌개만. (밥의 원한!!!)

    다만. 명성에 걸맞게 사람이 많으니.. 아마 저녁에 가신다면 좀 기다리셔야 할지도 ^^:
  • 콜드 2012/03/27 02:58 # 답글

    부대찌개다 헠헠헠
  • draco21 2012/03/27 14:45 #

    찰지고 아름다운맛 부대찌개!!!!! 밥만 맛이 괜찮았다면 여한이 없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
  • 메이 2012/03/27 03:23 # 답글

    아 왜 사람들이 야밤에 먹을 것 포스팅을 올리냐구요.

    핵안전보장회의 경비팀에 신고합니다.

    야밤에 먹을 걸로 테러한다고!
  • draco21 2012/03/27 14:45 #

    에이.... 다 먹고 살자고 하는 일 아니겠습니.... (우걱우걱우걱...)

    이렇게 다이어트의 야망은 멀어져만 가고... OTL
  • [박군] 2012/03/27 16:44 # 답글


    이럴수가?!

    밥이 그렇게 델리게이트한 요소였똬늬?! 허헐?!



  • draco21 2012/03/27 16:56 #

    ..... 아니 찌개맛은 정말 좋았네만... 밥을 그런 떡을 내줘서야 무슨 맛이 나겠나.
    솔직히 그런 부분에선 여느 체인점만 못했다는 생각이 들었어. 찌개맛이 아깝다는 생각이 들었을정도니.

    다음에 한번 더 가보자고.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